PISnet에서 제대로된 완전무선 이어폰을 출시한듯하여 구입해봤습니다.

    여전히 PISnet이라는 상표와 P자 마크는 구리다고 생각하지만.. 그래도 가성비 좋은 제품들을 많이 출시하고있어서 이미지가 좋아지고 있습니다.


    개봉기

    박스를 열면 나타나는 포장은 깔끔합니다. 어떤 구성품이 들어있는지 따로 설명하지 않아도 잘 알 수 있도록 되어있습니다.


    짧은 충전용 microUSB케이블, 충전겸용케이스와 블루투스이어폰이 함께 들어있고 여분의 이어팁 2쌍이 들어있습니다.


    스펀지를 들면 설명서도 들어있습니다. 이어폰 뒷면에는 충전단자에 테이프가 붙어있으므로 사용전에 꼭 제거하시기 바랍니다.


    완전무선이어폰인 PISnet FreeGo는 충전케이스를 통해 충전을 하게 됩니다. 충전 케이블을 연결하면 사진에는 잘 안나왔는데 가운데있는 파란 LED가 깜박거립니다.

    마이크로USB 충전포트 하나만 있습니다.

    회색으로 된 케이스 옆면은 메탈재질로 되어있어 차가운 느낌이 듭니다.

    이어폰과 케이스는 자석으로 잘 달라붙고 좌우구분없이 넣어도 충전이 잘 됩니다.

    케이스 뚜껑도 기분좋게 열리고 닫힙니다.


    마감은 전체적으로 만족스러운데 한가지 아쉬운점은 이어팁을 빼보니 플라스틱이 튀어나온 부분이 보이네요.


    후기 Review

    이번 후기는 피스넷 프리고 제품의 광고내용이 과연 사실인지 중심으로 작성해보도록 하겠습니다.

    저도 이전에 타사의 완전무선 이어폰을 구입했었는데요.

    사람많은 장소에 가면 심하게 끊기는 증상때문에 반품을 한 적이 있기 때문에 끊김이 없는점이 가장 중요한 구매 포인트였습니다.


    피스넷 FreeGo 제품은 저 코일형 안테나 덕분인지 블루투스 5.0덕분인지 모르겠지만 사람 많은 만원버스에서도 실제로 끊김이 없었습니다.

    만약 블루투스 5.0덕분이라면 음악을 재생하는 휴대폰도 블루투스 5.0을 지원해야합니다.(제가 알기론 갤럭시 S8부터..)

    음질은 제 주관적 의견으로 괜찮은 편입니다. 다소 보컬과 배경음의 이질감이 느껴지긴했으나  음악 듣는데 거슬릴정도는 아닙니다. 평범한 2~3만원대 유선이어폰과 비슷한 느낌을 받았습니다.

    특별히 지원하는 APT-X같은 코덱은 없는것 같습니다.


    이부분은 상단히 만족스럽습니다. 애플의 에어팟과 비슷한 기능인데 따로 전원을 켜거나 끄는데 신경을 쓸 필요가 없다는점이 굉장히 편리합니다.

    좌우구분 없이 넣어도 충전이 되니까 그 점도 아주 편합니다.

    다만 기기가 켜지고 블루투스 연결하는데 10초 정도 걸리는것 같습니다. 에어팟도 이정도인지는 에어팟을 못써봐서 모르겠네요..

    제품이 아주 작고 고정도 잘 됩니다.

    개인마다 귀 모양이 아주 다르기 때문에 귀가 작은 분들은 고정이 안될수도 있겠다고 느꼈습니다.

    귓바퀴에만 의존해서 고정이 되기 때문에 착용을 오래하고있으면 귀가 좀 아픈편입니다.

    피스넷 프리고 뿐만 아니라 거의 모든 이어폰에서 가지는 문제점이겠죠

    충전 크레들이 작은 점도 만족스럽습니다. 바지 앞주머니에 넣기는 조금 두꺼운 편입니다.


    통화기능에서 살짝 놀랐는데요, 보통 마이크가 귀에있는 완전무선 이어폰들은 대체로 내 목소리가 상대방에게 잘 전달되지 않는 문제점이 있는데 이 제품은 통화하는데 문제 없을 정도로 내 목소리가 잘 전달됩니다. 

    물론 유선이어폰이나 핸즈프리 전문 이어셋보다는 통화품질이 좋지 못하지만 통화에 못쓸정도는 아니라는 말입니다.

    통화중에는 왼쪽이어폰에서만 소리가 나오는데 장시간 토화시에는 불편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왼쪽 유닛만 꺼내면 왼쪽만 사용가능합니다. 그런데 굳이 그럴필요가..?

    오른쪽만 따로 사용가능했으면 한쪽씩 번갈아가면서 배터리타임 2배로 쓸수 있겠지만 그것도 아닙니다. 

    선이 있는 블루투스이어폰보다 충전 크레들이 있는 완전무선이어폰이 가지는 강점입니다.

    크레들 충전만 신경쓰면 되기 때문에 일반 블루투스 이어폰 보다 충전을 덜 신경써도 되죠.

    간단하긴한데 처음 연결은 조금 헷갈렸습니다. 처음 몇번만 헤메면 다음부터는 이어폰을 케이스에서 꺼내고 넣고만 잘하면 되기 때문에 사용법이 간단한건 맞는 말인듯합니다. 거의 에어팟수준..


    마지막으로 디자인인데 무난한 디자인입니다. 이어폰을 끼고다녀도 딱히 눈에 띄지 않고 케이스도 조그맣고 세련됐습니다.

    하지만 개인적인 의견으로 피스넷은 상호나 로고를 바꿀 생각은 없는걸까요 P자 로고 하나만 마음에 안드네요!



    광고에는 나오지 않는 문제점도 있었는데요.

    제 폰만 그런지는 모르겠지만 이어폰이 연결될때 무조건 최대음량으로 연결이됩니다.(갤럭시 S8)

    지금은 익숙해져서 연결하고 소리를 줄인 뒤에 음악을 켜지만 불편한건 사실이네요.

    블루투스5.0을 지원한다고하는데 설명서에 블루투스4.2로 기재된 부분은 찝찝한 기분이 듭니다.


    전체적으로 PISnet FreeGo 완전무선 블루투스 이어폰에 아주 만족했습니다.

    블루투스 이어폰이 가져야할 끊김없음, 편리성, 디자인을 모두 잡은 제품이라고 평가하고싶습니다.

    정가는 거의 8만원인데 오픈마켓에 6만원대로 프로모션을 자주하니 기회를 노려보세요

    Posted by 뭐하라

    문제가 있나요?(?)

    내용상 오류가 있음 업데이트 필요 화면이 깨짐 기타 수정이 필요함
    • 피프
      2018.06.06 01:30 신고

      아..ㅜㅜ제가설정을 잘못해뒀네요...... 설정 제대로하니까... 훨낫네요..ㅜㅜ 감사합니다...!!!! 댓글은 자삭할게용... 감사요..!!!

티스토리 툴바